난 언제나 평범하지 않은것을 좋아한다.

스피커 또한 마찬가지다.

스피커는 크면 클수록 웅장하고 빠방한 소리가 난다는 일반적인 고정 관념을 확~ 깨버리는

그런 제품이 바로 BOSE 이다. 카센터 가서 BOSE 오디오 달아주세요 했는데, BOSS 달려서 울뻔한적도 있다.

뭐 나름 BOSS 오디오도 차량쪽에서는 알아준다나 뭐라나...ㅎㅎ

아무튼.. 어느날 백화점에서 얼떨결에 대체 무슨 스피커가 이리 비싸? 쪼그만한게 좋아봐야 얼마나 좋겠어? 라는

생각에 잠깐 청음을 해봤다가.. 그 뒤로.. BOSE 오디오의 매력에서 헤어나오지 못 하고 있다.

BOSE 오디오 때문에 차를 SM5로 살까도 심각하게 고민도 했었다... ㅡㅡ;



난 업무상 노트북을 들고 다닌다.

현재 집에서는 'BOSE COMPANION5' 를 사용하고 있다.

실제로 들어봤을때~ 컴페니언5를 이미 듣고 있기 때문에, 비슷한 금액으로서 당연히 우퍼가 따로 달려있는

컴페니언5보단 못 하다.

하지만 크기는 훨씬 줄어들고 비슷한 소리가 나는것 만으로도 엄청난 거다.

컴페니언5를 듣지 않은 사람이라면 이 조그만한 스피커에 웅장한 소리를 들어본다면 그대로 굳어 질거라

장담한다.

개인적으로 베이스 음을 좋아하긴 하지만, 극장처럼 아무리 크게 울려도 귀가 아프지 않은 그런 베이스를

원했는데 보스가 딱 그런케이스다!

물론 더 좋은 스피커들이 많이 있겠지만 이보다 더 좋은 음질을 추구 하기 위해선 2~3배의 금액을 더 투자해야

한다.

그 차이도 투자한 만큼의 돈에 가격대비로 따진다면, 미미하다고 생각한다. 그걸 구별할 수 있는 귀를 갖고 있는

것도 아니고 말이다. 

해서 요즘 저가형 스피커 10만원 안밖에 소리를 처음 듣고 '우와!' 했다가 몇년이 흘러 이제 실증이 낫고 소리에

좀 더 욕심이 난다면, 이 모델을 추천해 주고싶다.

휴대는 뭐.. 아무리 휴대하기 좋아도 이 비싼걸 여행용 가방에 대충 처박아서 움직이고 싶진 않다 ;;

뭐 전용 케이스가 있다면 다르겠지만..

결론은 굉장히 좋고 사고 싶지만, 집에서 듣기엔 우퍼가 있는  컴페니언 5 나 3이 낫다.

Posted by 모노 MonoMono

댓글을 달아 주세요